충격후 스트레스성 장애 (외상후 스트레스성 장애) 진단기준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PTSD


A. 외상성 사건을 경험했던 개인에게 다음 2가지 증상이 모두 나타난다:

  1. 개인이 자신이 나 타인의 실제적이거나 위협적인 죽음이나 심각한 상해, 또는 신체적 안녕에 위협을 가져다주는 사건(들)을 경험하거나 목격하거나 직면하였을 때
  2. 개인의 반응에 극심한 공포, 무력감, 고통이 동반될 때 (주의: 소아에서는 이런 반응 대신 지리멸렬하거나 초조한 행동을 보인다.)

B. 외상성 사건을 다음과 같은 방식 가운데 1가지(또는 그 이상) 방식으로 지속적으로 재 경험할 때:

  1. 사건에 대한 반복적이고 집요하게 떠오르는 고통스런 회상(영상이나 생각이나 지각을 포함) 주의: 소아에서는 사고의 주제나 특징이 표현되는 반복적 놀이를 한다.
  2. 사건에 대한 반복적이고 괴로운 꿈 주의: 소아는 내용이 인지되지 않는 무서운 꿈
  3. 마치 외상성 사건이 재발하고 있는 것 같은 행동이나 느낌(사건을 다시 경험하는 듯한 지각, 착각, 환각, 해리적인 환각 재현의 삽화들, 이런 경험은 잠에서 깨어날 때 혹은 중독 상태에서의 경험을 포함한다.) (주의: 소아에서는 외상의 특유한 재연(놀이를 통한 재경험)이 일어난다.)
  4. 외상적 사건과 유사하거나 상징적인 내적 또는 외적 단서에 노출되었을 때 심각한 심리적 고통
  5. 외상적 사건과 유사하거나 상징적인 내적 또는 외적 단서에 노출되었을 때의 생리적 재반응

C. 외상과 연관되는 자극을 지속적으로 회피하려 하거나, 일반적인 반응의 마비(전에는 없었던)가 다음 중 3가지 이상일 때:

  1. 외상과 관련되는 생각, 느낌, 대화를 피한다.
  2. 외상이 회상되는 행동, 장소 사람들을 피한다.
  3. 외상의 중요한 부분을 회상할 수 없다.
  4. 중요한 활동에 흥미나 참여가 매우 저하되어있다.
  5. 다른 사람들로부터의 소외감.
  6. 정서의 범위가 제한되어 있다(예: 사랑의 감정을 느낄 수 없다).
  7. 미래가 단축된 느낌(예: 직업, 결혼, 자녀, 정상적 삶을 기대하지 않는다).

D. 증가된 각성 반응의 증상(외상 전에는 존재하지 않았던)이 2가지 이상 있을 때:

  1. 잠들기 어려움 또는 잠을 계속 자기 어려움
  2. 자극에 과민한 상태 또는 분노의 폭발
  3. 집중의 어려움
  4. 지나친 경계
  5. 악화된 놀람 반응

E. 장해(진단 기준 B, C, D)의 기간이 1개월 이상이다.

F. 증상이 임상적으로 심각한 고통이나 사회적, 직업적, 다른 중요한 기능 영역에서 장해를 초래한다.

세분할 것

  • 급성: 증상 기간이 3개월 이하
  • 만성: 증상 기간이 3개월 이상
  • 지연성: 스트레스 발생 후 적어도 6개월 이후 증상이 나타난다.

HOME - 자료실 - 상담실